달력

8

« 2020/8 »
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31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  •  
★ 블룸버그&실시간 지수     FX News     forexfactory.com     통계지표     네이버 뉴스     다음 뉴스     전자공시

고용시장 악화로 미국 경기 침체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0.5%포인트 금리 인하에 힘이 실리고 있다.

빈센트 레인하트 연방준비제도이사회(FRB) 전 통화국장은 4일(현지시간) 블룸버그통신과의 인터뷰에서 "FRB이 이달 기준금리를 0.5%포인트 인하할 필요가 있다"고 밝혔다.

이같은 발언은 미국의 12월 고용지표가 발표된 이후 나온 것으로, 실업률은 5.0%로 치솟아 2년래 최고 수준에 이르렀고 비농업부문 고용은 1만8000명 증가하는 데 그쳐 2003년 8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. 두 지표 모두 '쇼크' 수준으로 경기 침체에 대한 우려를 더하기 충분하다는 평가다.

레인하트는 "두 고용지표는 주가 하락과 계속되는 금융시장 문제와 맞물려 0.5%포인트 금리 인하 가능성을 높였다"며 "이달 열릴 FOMC에서 연준의 결정이 분명 쉬워졌으며 나는 0.5%포인트 금리 인하를 배제하지 않는다"고 말했다.

그는 "미 경제는 우리가 전에 생각해 왔던 것보다 더 내려앉아 바닥에 근접하고 있다"며 "현 시점이 잠재적으로 터닝포인트가 될 수 있다"고 덧붙였다.

미 고용시장이 예상보다 악화된 것으로 나타나자 큰 폭의 금리인하에 베팅하는 투자자들도 늘었다. 이날 연방기금 금리선물은 기준금리 0.5%포인트 인하 가능성을 56% 반영했다. 전날엔 34%, 이번 주 초엔 0%였다. 0.25%포인트 금리 인하 가능성은 100%다.

레인하트는 지난 해 교체되기 전까지 연준의 통화국장직을 맡아 '블루북'과 FOMC 의사록을 관장해 왔으며 현재 미국기업연구소(AEI)에서 일하고 있다.


[관련기사]
[뉴욕마감]"고용쇼크", 다우 256p↓
美 12월 고용사정, 4.5년래 최저

박성희기자 stargirl@


★ 본 내용은 사실과 다를 수 있으며, 투자로 인한 손실에 대해서는 책임지지 않습니다.

TAG ,
Posted by 스노우볼^^

댓글을 달아 주세요